아프리카 돼지 열병, 중고차 시장, 은행 대출금 연체율

Issue Briefing 구독신청하기
매일 그날의 이슈를 정리하고, 관련된 기업, 산업 및 경제 지표를 함께 분석하여 제공합니다. 딥서치 회원가입을 하시면 매일 오전 이슈브리핑이 이메일로 전송됩니다.

강원 화천군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이 발병했습니다. 작년 10월 9일을 마지막으로 1년만의 일입니다. 작년의 사례를 확인해 봅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현대자동차가 중고차 시장에 진출합니다. 중고차 시장은 약 8천억 규모로, 2천여개의 중소기업이 난립하고 있는 상태 입니다. 최근 2년간 60% 가까이 성장하였으며, 현대차는 이 시장에 오픈플랫폼 형태로 진출할 예정입니다. (중고차 시장 분석)

상호금융권 대출 연체율이 올 들어 큰 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납니다. 6월말 기준 상호금융권 대출 연체율은 2019년말에 비해 0.31%포인트 상승한 2.02%를 기록하였으며, 작년의 증감에 비하면 상당 수준 커진 것으로 보여집니다. 한편 신용카드 연체율 역시 올해 들어 급증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납니다. ( 은행 대출금 연체율 분석 )

1. 강원도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 확진… 1년만에 처음

중앙사고수습본부(중수본)는 강원 화천군 양돈농장에서 아프리카돼지열병(ASF)가 발생했다고 9일 밝혔다.

중수본은 지난 8일 화천 소재 한 양돈농장에서 출하된 어미돼지 8마리 중 3마리가 폐사한 것을 확인, 시료를 채취해 농림축산검역본부로 넘겨 정밀분석한 결과 최종 확진으로 판정됐다고 설명했다.

야생멧돼지와 달리 사육돼지에서 ASF가 발생한 건 1년 만이다. ASF는 지난해 9월17일 경기 파주시에서 처음 발생해 같은 해 10월9일을 마지막으로 농장 사육돼지에서는 더 발생하지 않고 있었다.

관련 이벤트 분석 : 아프리카돼지 열병

View at Medium.comView at Medium.com

2. 현대차, 중고차 시장 진출 선언

현대자동차는 정부가 연내 대기업에 중고차 판매업을 허용하면 이르면 내년부터 연식이 5년 이내인 차량을 대상으로 중고차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다.

그동안 완성차 업계도 중고차 시장에 진출해야 한다는 주장은 꾸준히 제기됐지만, 현대차가 직접 공식 석상에서 사업 의지를 드러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중고차 판매업은 2013년 중소기업 적합업종으로 지정돼 대기업의 신규 진출이 제한돼 왔다.

관련산업 : 중고차 판매업 ( 산업 분석 상세 보기 )

통계청 산업 분류 상 중고차 판매업에 해당하는 기업은 국내 총 3,000여개에 달하며, 이중 외부감사 대상으로 실적을 확인할 수 있는 기업은 총 12개 입니다. 이를 바탕으로 한 산업의 개요는 매출 8,345억, 영업이익 109억, 종업원수 700명 수준 입니다.

태안, 오토플러스, AJ셀카 등이 매출액 기준 TOP 3 기업이며, 각각의 매출액은 2340억, 1419억, 862억 수준 입니다.

중고차 산업의 규모는, 2017년 5000억 수준에서, 2019년 8,000억 수준으로 2년간 60% 가까이 급상승하고 있으며, 코로나 등의 경기침체로 인하여 더욱 성장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습니다.

3. 상호금융권 대출 연체율 2% 넘어

상호금융권 대출 연체율이 올 들어 큰 폭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홍성국 의원이 금융감독원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6월말 기준 상호금융권 대출 연체율은 2019년말에 비해 0.31%포인트 상승한 2.02%를 기록했다. 2019년 한 해 동안 연체율이 0.39%포인트 상승한 것을 감안하면올 6월까지의 상승폭은 상당히 가파르다.

관련 경제 지표 : 은행대출금 연체율 ( 경제 지표 상세 보기 )

상호금융권 대출 연체율이 올해 큰 폭으로 상승한 반면, 기업 대출 및 일반 대출은 안정적인 상황으로 보여집니다. 오히려 저금리 기조로 은행금리 자체가 많이 낮아지면서 상대적으로 연체율은 낮아진 것으로 판단됩니다.

  1. 기업 대출

2012년 2% 수준에서, 최근 0.5% 수준까지 감소된 상태이며, 코로나 이후에도 별다른 특이 사항은 관찰되고 있지 않습니다.

2. 가계 대출

2005년 1.8% 수준에서, 최근 0.3% 수준까지 감소된 상태이며, 코로나 이후에도 별다른 특이 사항은 관찰되고 있지 않습니다.

3. 신용카드 대출

코로나 이슈에 가장 민감하게 반응하고 있는 것으로 보여집니다. 작년말 1.4% 수준에서, 코로나 이슈가 가장 커졌던 5월 말 기준 1.8% 까지 증가했다가, 7월말 기준 1.6% 수준을 기록하고 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