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redit issue] 중국 판호 발급 ‘검은사막 모바일’…펄어비스 향한 시선 달라질까

[자본시장은 크게 주식자본시장(ECM)과 채권자본시장(DCM)으로 나뉩니다. 이중 기업 신용과 직결되는 곳은 DCM입니다. DCM을 움직이는 가장 큰 요인은 금리지만 금리 수준에는 원자재, 실업률 등 경제 전반 상황이 담겨 있습니다. ‘크레딧 이슈’는 금리를 둘러싼 경제, 산업, 기업 동향을 모니터링하고 파악하는 코너입니다]


이제 ‘우회’하지 않아요

펄어비스의 검은사막 모바일이 중국 외자 판호를 받았습니다. 지난 2017년 사드(THAAD, 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여파로 중국 정부가 유독 한국 게임사에만 판호를 발급하지 않은 ‘한한령’에서 벗어나는 모습입니다.

그 동안 펄어비스는 중국 시장 공략에 많은 공을 들였던 것으로 보입니다. ‘이브온라인’ IP로 유명한 CCP게임즈를 인수하고 최근에는 팩토리얼게임즈(로스트킹덤)를 품에 안았습니다.

[관련 검색 : 문서 검색 탭-중국 판호]

두 기업 공통점은 펄어비스가 ‘간접적’으로 중국 시장에 진출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는 것입니다.

이브온라인은 지난해 중국 판호를 받았지만 그 신청은 펄어비스에 인수되기 전이었습니다. 로스트킹덤은 외자가 아닌 내자 판호를 받았습니다. 두 사례 모두 ‘한국 게임사’에 판호를 내준 것은 아니라는 뜻입니다.

검은사막 모바일은 외자 판호를 받았습니다. 펄어비스 또한 이브온라인이 판호를 받았을 때와 달리 이번 판호 발급에 대해 적극적인 모습입니다.

축배는 이르다?

중국 정부가 판호 발급을 통해 한국 게임사들에 제재를 가하기 전까지 한국 게임은 중국 시장을 휩쓸었습니다.

판호 제재 이후에는 중국 게임사들이 크게 성장할 수 있었습니다. ‘원신’과 같은 글로벌 히트작이 나올 정도로 중국 게임에 대한 시각도 달라졌습니다.

중국 게임 경쟁력이 높아지면서 한국 게임이 중국 시장에서 이전과 같은 대우를 받을 가능성은 상대적으로 낮아졌습니다. 중국 판호 발급이 호재는 맞지만 이에 대해 향후 전망을 무조건 긍정적으로 보기도 어렵습니다.

최근 한국기업평가와 나이스신용평가는 펄어비스 신용등급을 각각 A0, A-로 부여했습니다. 등급이 엇갈린 배경에는 신작 효과 등 게임업 특성이 있습니다.

[관련 검색 : 산업 분석 탭-기업 직접 선택]

두 신평가간 산업에 대한 시각이 다소 차이가 있지만 결정적으로는 펄어비스의 ‘원게임 리스크’가 평가를 달리한 요인입니다.

펄어비스가 중국 시장 진출을 통해 시장지배력 등을 확대한다면 두 신평사의 평가도 상향 평준화될 전망입니다. 이 역시 상대적으로 경쟁강도가 높아진 중국 시장에서 펄어비스가 어떤 전략을 취하는지 여부에 따라 결정될 전망입니다.

회사채 발행 평가 시험대

검은사막 모바일 판호 허가 소식에 펄어비스 주가는 크게 상승했습니다. 오는 7월 공모 회사채 발행을 앞두고 있어 채권 시장에서 평가도 주목됩니다.

등급 스플릿(신평사 간 다른 등급 부여)이 발생한 경우 수요 등에 대해 예측하기가 어렵고 시장 분위기에 대한 의존도가 더욱 높을 수밖에 없습니다.

최근 채권 발행 시장은 호조를 보이고 있어 첫 회사채 발행에 도전하는 펄어비스도 무난한 수요가 예상됩니다.

앞서 회사채 수요예측을 실시한 엔씨소프트는 2400억원 모집에 3800억원 주문이 들어왔습니다. 증액 한도인 4800억원에 미치지 못하면서 일각에서는 ‘아쉬운 흥행’으로 표현합니다.

[관련 검색 : 채권 검색-엔씨소프트]

그러나 엔씨소프트는 기존 3년, 5년물에서 이번에는 7년물을 추가해 발행했습니다. 게임업은 신작 효과 등으로 이익변동이 높은 탓에 장기물 소화가 쉽지 않습니다.

엔씨소프트 7년물은 400억원 모집에 800억원 주문이 들어왔습니다. 경쟁률로 보면 단기물(3년물)과 대등한 수준으로 ‘사실상 흥행’이 적합한 표현입니다.

펄어비스는 A급으로 엔씨소프트 대비 금리 메리트가 돋보입니다. 만기는 정해지지 않았지만 최대치가 5년물일 가능성이 높습니다.

핵심은 결정금리가 A0 혹은 A- 중 어느 곳에 가까울지 입니다. 채권투자자들이 중국 판호 발급을 ‘체질 개선’ 수준으로 받아들인다면 단연 A0에 가깝거나 A0 민평금리 평균을 하회하는 수준에서 결정될 수 있습니다.

반면, 중국 게임 시장 경쟁강도 등을 고려해 A0 민평금리 평균 대비 낮거나 A-에 가까운 수준에서 결정될 수 있습니다.

펄어비스는 채권 발행 이벤트는 펄어비스 기업가치에도 영향을 미칩니다. 기존 수준을 유지할지 한 단계 밸류업을 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https://mailchi.mp/deepsearch/subscribehttps://mailchi.mp/deepsearch/subscribe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d bloggers like this: